default_setNet1_2

한진그룹 제주지역 임직원,올레6코스 해안가 청소

기사승인 2017.10.21  

공유
default_news_ad1

 

   
 

 

 한진그룹 제주지역 임직원과 가족 150명은  21일, 서귀포 올레6코스 중 보목포구에서 서귀포KAL호텔까지 올레길 해안가를 중심으로 각종 쓰레기 청소활동을 전개했다.

제주도내 올레길 해안가 일대는 파도에 의해 수시로 밀려오는 쓰레기 더미로 골머리를 앓아오고 있다.

 그동안 한진그룹은 지난  2014년부터 해마다 ‘1사1올레’ 자매결연을 맺은 올레6코스길 환경미화 활동을 실시해 왔다.

 이번 올레길 청소활동에는 대한항공, 한국공항, 제동목장, 생수공장, 제주민속촌, 한진, KAL호텔, 항공대, 정석비행장, 진에어, 에어코리아, 한진관광 등 제주지역내 한진그룹 사업장에서 근무하는 임직원과 가족들이 참여했다.

 

한편 한진그룹 제주지역에서는  대한항공 ‘다솜마루’, 한국공항 제주민속촌 ‘매울림’,항공대학교 비행훈련원 ‘정석봉사단’, 제주KAL호텔 ‘동백회’, 한진 ‘테우’ 등 그룹사별로 봉사단체를 결성하여 장애인, 어린이, 노인복지시설 등에서 정기적으로 노력봉사를 실시함은 물론 사업장 인근 지역에서 자연정화 활동을 전개하고 있기도 하다.

 

한진그룹 제주지역 임직원은 여러 사업장 지역 주민과 함께하면서 청정 제주를 지키고 가꾸어 나가는데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고현준 기자 kohj007@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환경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