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석가탄신일, 부처님오신날로 명칭 변경

기사승인 2017.10.12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음력 4월 초파일(석가탄신일)을 부르는 명칭이 한글 이름인 ‘부처님오신날’로 공식 사용된다.
 

인사혁신처(처장 김판석)는 12일  ‘석가탄신일’명칭을 ‘부처님오신날’로 변경하는 내용의 「관공서의 공휴일에 관한 규정」 개정안이 지난 10일 국무회의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이번 개정안은 음력 4월 8일(기존 석가탄신일)의 법령상 명칭을 우리말 표현인 ‘부처님오신날’로 바꾸는 것으로,법령 용어를 한글화하고, 불교계 등에서 ‘부처님오신날’로 사용하고 있는 현실을 반영한 것이다.


‘석가탄신일’은 1975년 공휴일로 지정됐으며, 불교계 등에서는 ‘부처님오신날’로 불리는 현실과 맞지 않아, 개정이 필요하다는 요청이 지속적으로 있어 왔다.
 

고현준 기자 kohj007@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환경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